코오롱플라스틱 2Q 영업익 21.9%↓…"경기 둔화로 수요 부진"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3.08.04 13:45
글자크기
코오롱플라스틱 2Q 영업익 21.9%↓…"경기 둔화로 수요 부진"


코오롱플라스틱 (7,830원 ▼130 -1.63%)은 4일 잠정 실적공시를 통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163억원, 89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11.7%, 21.9% 감소한 수치다.

코오롱플라스틱은 경기둔화 우려로 인한 글로벌 시장 수요 부진 및 가격경쟁 심화 등의 영향으로 실적이 둔화됐다고 분석했다. 국내시장에서는 자동차 시장에서의 생산량이 증가한 영향으로 전반적인 판매량은 증가했으나 원료가격 하락으로 인해 판매가격 또한 인하된 것이 이익 감소의 주된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코오롱플라스틱은 하반기에 전기전자, 생활용품 등의 전방 시장 여건이 상반기와 유사한 수준으로 이어지고 자동차 시장에서는 업황 호조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며 원가경쟁력 향상 등으로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오롱플라스틱 관계자는 "전방시장의 부진에도 불구하고 POM 사업부문의 수익성은 고부가시장 비중이 높아지며 과거 대비 견조한 수준"이라며 "상대적으로 가격이 높은 고부가 스페셜티 제품의 판매비중 확대를 통해 수익의 질을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