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OT보안 전용 솔루션 '세레브로-XTD' 출시

머니투데이 이정현 기자 2023.08.04 10:44
글자크기
안랩, OT보안 전용 솔루션 '세레브로-XTD' 출시


안랩 (72,500원 ▲700 +0.97%)이 자회사 나온웍스와 함께 OT(운영기술) 환경 가시성 및 위협대응 성능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OT보안 전용 솔루션 'CEREBRO-XTD(세레브로-XTD)'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세레브로-XTD는 안랩의 특수목적 시스템 보안 솔루션 제품군과 연동된다. 엔드포인트 영역에 대한 가시성과 악성코드 검사와 치료까지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 DPI(Deep Packet Inspection) 분석이 가능한 다수의 OT 시스템 프로토콜을 추가해 다양한 종류의 설비 식별과 이상 제어 명령에 대한 탐지 및 분석 역량을 고도화했다.



세레브로-XTD를 안랩의 특수목적시스템 전용 진단 및 치료 솔루션인 Xcanner(엑스캐너)와 연동하면 악성코드 검사의 영역도 확장할 수 있다. 네트워크 영역에서 1차 악성코드 검사에 이어 엔드포인트 영역에 위치한 의심 시스템에 대해서도 다시 한번 악성코드 검사를 실시할 수 있다.

이밖에도 세레브로-XTD는 위협 이벤트가 발생하는 관련 유포 히스토리를 역추적할 수 있는 '이슈 트레킹' 기능도 제공한다. 보안 담당자는 탐지된 위협 이벤트의 유포 경로 및 최초 발생 자산 등 위협 간 연결성을 확인해 체계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김창희 안랩 제품서비스기획실 실장은 "OT환경에서도 공격 표면은 네트워크에서 엔드포인트까지 점점 넓어지고 있는 가운데 세레브로-XTD는 OT 내 다양한 자산과 설비에 대한 가시성을 넓히고 분석 및 대응역량을 고도화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