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객 늘자…페이코, 공항 모바일식권 거래액 '역대 최대'

머니투데이 윤지혜 기자 2023.08.04 09:58
글자크기
/사진=뉴스1/사진=뉴스1


NHN (27,900원 ▼100 -0.36%)페이코는 올 상반기 국내 7개 공항 내 페이코 모바일 식권 거래액과 이용건수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60%, 85%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2019년 공항 임직원 대상 모바일 식권 서비스 출시 후 반기 기준 역대 최고치다. 엔데믹으로 공항 이용객과 상주직원이 늘어난 영향으로 풀이된다.



현재 인천공항운영서비스, 인천국제공항보안, 진에어, 신라면세점 등 약 70여개 기업, 1만7000여명의 직원들이 페이코 모바일 식권을 사용 중이다.

NHN페이코는 항공사에서 비행기 연착 보상 혹은 특이사항 발생 시 고객에게 지급하는 무료 식사 쿠폰인 '밀 바우처' 서비스도 제공한다. 페이코 식권 관리자 페이지에서 이용건수 확인 및 정산이 가능해 기업 담당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공항 내 모든 페이코 식권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해 여행객들의 호응도 얻고 있다.



NHN페이코 관계자는 "앞으로 식권 외 복지포인트, 밀바우처와 같이 공항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