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삼성 복덩이 日 카즈키, 팬들이 뽑은 7월 MVP 선정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2023.08.02 20:28
글자크기
카즈키. /사진=수원삼성 제공카즈키. /사진=수원삼성 제공


수원삼성의 '중원사령관' 카즈키가 수원삼성 팬들이 뽑은 도이치 모터스 7월 MVP에 선정됐다.



수원삼성은 "카즈키가 지난 7월 24일부터 3일간 구단 SNS를 통해 실시된 팬투표에서 총 1918표 중 56%(1086표)의 득표를 얻어 도이치 모터스 7월 MVP 영예를 안았다"고 전했다. 카즈키는 지난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수원삼성 유니폼을 입었다. K리그 데뷔 4경기 만에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수원삼성은 "7월 여름 이적시장에서 팀에 합류한 카즈키는 빠르게 수원에 적응하며 팀의 상승세에 핵심 역할을 수행 중"이라며 "7월 치러진 5경기 중 4경기에 출전해 본인의 장점인 넓은 시야와 패스워크를 바탕으로 공격의 기회를 창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중원에서 수준 높은 연계 플레이로 득점의 기점이 되며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카즈키는 "월간 MVP에 선정돼 굉장히 놀랐다. 아직 경기를 많이 뛰지 않았는데 이렇게 좋은 상을 받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팀, 동료들이 많이 도와주었기에 경기장에서 좋은 플레이들이 나왔던 것 같다. 계속해서 팀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경기에 집중하는 카즈키(가운데).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경기에 집중하는 카즈키(가운데).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카즈키의 시상은 8월 5일 수원FC와 수원 더비에 앞서 진행될 예정이다. 7월 홈경기를 모두 방문한 시즌패스 회원이 시상자로 나선다.


한편 도이치 모터스 월간 MVP는 한 달간 공식 경기에서 가장 빼어난 활약을 펼친 수원삼성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 2020년부터 시상하고 있다.

카즈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카즈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