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최초·최고' 빌라쥬 드 아난티 부산 오픈.."모든 역량 쏟았다"

머니투데이 이창명 기자 2023.07.27 11:36
글자크기

이만규 대표 "아난티 3세대 플랫폼, 멋진 시간 선사"

이만규 아난티 대표이사/사진제공=아난티이만규 아난티 대표이사/사진제공=아난티


아난티 (5,780원 ▼20 -0.34%)가 부산 기장에 '빌라쥬 드 아난티'를 오픈했다고 27일 밝혔다.

'빌라쥬 드 아난티'는 기존 아난티를 대표하는 '아난티 코브'보다 2배 더 넓은 대지면적 16만㎡ (약 4만8400평)의 규모로 지어졌다. 탁 트인 바다와 숲으로 둘러싸인 프라이빗한 공간을 만들기 위해 흙 200만 톤을 쌓아 아난티 힐튼의 10층 높이(약 38.5m)로 대지를 올렸다.



단독빌라와 펜트하우스, 아난티 앳 부산 호텔 등 392개의 다양한 객실을 비롯해 연면적 6000평의 복합문화공간, 5개의 수영장, 11개의 야외 광장을 갖췄다.

빌라쥬 드 아난티의 숙박 시설은 278객실의 펜트하우스와 114객실의 아난티 호텔로 이뤄졌다.



펜트하우스의 객실은 복층, 수영장, 온천 등 시설에 따라 총 12개 타입으로 구성돼있다. 단독빌라 형태의 '매너하우스'는 완벽한 프라이빗 공간으로 유럽의 조용한 마을 분위기를 낸며 수영장을 이용할 수 있는 풀타입과 가든 타입으로 나뉜다. 총 4개 동으로 구성된 '클리퍼'는 히노키탕을 갖춘 스프링하우스, 개인 풀에서 바다를 보며 수영할 수 있는 풀하우스 듀플렉스, 복층 구조의 듀플렉스하우스와 오션듀플렉스하우스로 선보인다. '맨션'은 수영장을 갖춘 풀하우스와 온천이 마련된 스프링하우스로 꾸며졌다.

이와 함께 '빌라쥬 드 아난티'에는 아난티가 세 번째로 선보이는 프라이빗 호텔 '아난티 앳 부산'도 위치해 있다. 아난티 앳 부산의 객실은 가장 프라이빗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요트를 모티브로 설계됐으며, 전 객실이 복층 구조로 구성됐다. 거실의 커다란 통창으로는 넓은 바다와 울창한 숲을 감상할 수 있다.

빌라 쥬 드 아난티 스프링팰리스 야외수영장 /사진제공=아난티빌라 쥬 드 아난티 스프링팰리스 야외수영장 /사진제공=아난티
아난티 역사상 가장 큰 규모의 수영장인 '스프링팰리스'도 들어섰다. 2개의 야외 수영장과 1개의 실내 수영장, 아이들을 위한 키즈풀, 자쿠지 등이 설치돼 있으며 모든 물은 천연 온천수로 채워졌다.


빌라쥬 드 아난티 가장 중심에 위치한 '엘.피. 크리스탈'은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즐길 수 있는 대규모 복합문화공간이다. 아난티의 시그니처 라이프스타일 리테일숍인 이터널저니를 비롯해 아난티의 편집 브랜드숍과 갤러리, 레스토랑, 라운지 등이 채워져 있다.

뿐만 아니라 전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 문을 여는 '세인트제임스&카페'를 비롯해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아름다운 제품을 소개하는 브랜드 '사무엘스몰즈', 공예 작품을 소개하는 스몰 갤러리 '피노크', 부산 유일의 아트북, 팝업북 전문 서점 '헤이즐', 다양한 스트릿 패션과 서브 컬처를 선보이는 '카시나' 등이 입점해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다.

이만규 아난티 대표는 "빌라쥬 드 아난티는 1세대 아난티 남해, 2세대 아난티코드, 아난티코브에 이어 아난티의 모든 역량과 정성을 쏟아부은 혁신적인 3세대 플랫폼"이라며 "바다와 숲, 도시와 전원, 과거와 미래가 공존하며 만들어내는 낯섦 속에서 넋을 잃고 잠시 서있을 만큼 멋진 시간을 선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