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텔레콤, 5G 특화망으로 조선소 디지털 전환

머니투데이 변휘 기자 2023.07.26 10:25
글자크기
/사진제공=세종텔레콤/사진제공=세종텔레콤


세종텔레콤 (584원 0.00%)이 5G 특화망을 활용한 조선업 디지털 전환을 추진한다.

세종텔레콤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에서 주관하는 '5G 기업 간 거래(B2B) 활성화 사업'에 세종텔레콤 컨소시엄이 수행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컨소시엄 주관사인 세종텔레콤은 HD한국조선해양, 하나텍시스템, 좋은정보시스템과 함께 조선소에서 5G 특화망 기반의 디지털 혁신 과제를 진행한다. HD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의 전체면적 약 700만㎡ 중 100만㎡에 5G 특화망 기반의 스마트 통신 플랫폼을 구현한다.

세종텔레콤은 전체 사업 총괄 및 5G 특화망 토탈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 분당 테스트베드에서 검증한 5G 특화망 전용 노트북과 태블릿을 이번 과제에 처음으로 도입한다.



HD한국조선해양은 5G 특화망 코어 공유형 네트워크 설계를 적용해 HD현대중공업의 5G 특화망 코어를 중심으로 각 서비스 지역에 기지국 구축 및 서비스 실증을 진행한다.

하나텍시스템은 5G 네트워크 분석 및 서비스 단말 관리와 설치 등을 담당하고, 좋은정보시스템은 공사설계, 시스템 설치 및 네트워크 통합·연동 업무를 수행한다.

이광모 세종텔레콤 전략기획팀 이사는 "이번 실증과제는 대규모 제조 시설에 대한 5G특화망 서비스 표준을 제시하고, 다양한 단말을 공급해 검증함으로써 국내 단말 제조사에 납품 기회를 제공하며, 우리 조선해양 산업의 경쟁력을 높여줄 디지털 전환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