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디스커버리, 주주가치 제고 위해 자사주 600억 소각

머니투데이 김도현 기자 2023.07.21 17:19
글자크기
SK디스커버리, 주주가치 제고 위해 자사주 600억 소각


SK디스커버리가 소각을 전제로 자사주를 매입하는 중기 주주가치 제고 정책을 발표했다. SK디스커버리는 향후 3년간 600억원의 자사주를 매입하여 소각하는 중기 주주가치 제고 방안을 이사회에서 의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주요 자회사들이 각기 성장을 위한 투자를 확대하는 상황에서 지주회사의 기업가치 제고를 위해 결정됐다. 올해부터 3년간 총 600억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소각한다. 이는 21일 종가 3만7650원을 기록한 SK디스커버리 총발행주식수의 8~9%에 달하는 양이다. SK디스커버리는 올해 100억원을 들여 약 26만6000주를 신탁계약을 통해 매입하고 완료 시점에 소각한다. 내년과 2025년에는 매입 규모를 점차 확대할 방침이다.

SK디스커버리는 2021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3개년 중기 배당정책을 발표하고 중간배당 실시했다. 주당 배당금 우상향 등 주주환원 정책을 적극적으로 시행했으며 순수 투자지주사인 SK디스커버리의 주주환원율을 자본시장이 요구하는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 점진적인 배당 확대 및 자사주 매입·소각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전광현 SK디스커버리 대표는 "지주회사로서 다양한 포트폴리오 투자 성과를 실현하여 기업의 본원적 가치를 제고함과 동시에 중기 자사주 매입, 소각을 통해 적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병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