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5개사, 집중호우 이재민 성금 3억원 기부

머니투데이 김도현 기자 2023.07.21 10:08
글자크기
조현준 효성 회장 조현준 효성 회장


효성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과 이재민을 돕기 위해 긴급 구호 성금 3억 원을 기부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효성, 효성티앤씨, 효성중공업, 효성첨단소재, 효성화학 등이 함께 마련했다.



효성의 기부금은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집중호우 피해 복구와 이재민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효성은 지난 4월 강릉 산불, 지난해 3월과 8월 동해안 산불과 중부지역 집중호우, 2020년 8월 집중호우 등 국가 재난 시마다 성금을 기부해 왔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이번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피해지역 주민들이 빠르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