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중공업, 저가수주 프로젝트 일단락…목표주가 '상향'-SK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3.07.12 08:12
글자크기
효성중공업, 저가수주 프로젝트 일단락…목표주가 '상향'-SK


SK증권이 효성중공업 (358,000원 ▼6,500 -1.78%)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9만2000원에서 16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장기 사이클 호황의 시작 단계로 실적의 수직 상승이 주가를 뒷받침할 것이란 의견이다.

12일 나민식 SK증권 연구원은 "2분기 효성중공업의 영업이익은 470억원으로 시장 기대치(447억원)을 소폭 상회할 것"이라며 "수익성이 높은 단 납기 물량이 매출액에 반영되면서 추정치를 360억원에서 470억원으로 상향했다"고 했다.



나 연구원은 "미국 변압기가 부족해지면서 가격이 아니라 리드타임이 중요해졌다"며 "생산에 여유가 있는 중국, 인도공장에서 북미 변압기 프로젝트에 대응하면서 수익성이 높아진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부터 시작된 일부 전력기기 업체들의 실적 개선이 산업 전체로 확산될 것이란 투자자들의 인식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며 "'HD현대일렉트릭 (290,000원 ▼5,000 -1.69%)LS ELECTRIC (188,600원 ▼5,900 -3.03%)→효성중공업'까지 순서대로 실적 개선이 이어지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공급망 재편으로 미국 내 공장 증설, IIJA 법안 이후 노후 전력망 교체 수요, 신재생에너지 증가로 신규 전력기기 수요 증가를 실적 개선의 배경으로 꼽을 수 있다"며 "수요 상승요인이 단기간에 끝날 가능성은 낮다"고 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