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젠셀, '직무발명보상 우수기업' 정부 인증 획득

머니투데이 박미리 기자 2023.07.06 09:25
글자크기

2년간 우대가점 등 혜택

면역세포치료제 전문기업 바이젠셀은 특허청과 한국발명진흥회가 수여하는 '직무발명보상 우수기업 인증'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직무발명보상 우수기업 인증제'는 직무수행 과정에서 개발한 발명에 정당한 보상을 실시하는 중견·중소기업에게 인증과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제도다. 기업의 자발적인 보상문화와 창조적인 기술개발을 유도하고, 직무발명을 통한 기업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하는 게 취지다.



바이젠셀 (4,630원 ▼20 -0.43%)은 사내 직무발명 보상 규정을 제정하고, 합리적인 보상 방안을 마련해 운영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 2년간 바이젠셀은 바이티어(ViTier™), 바이메디어(ViMedier™), 바이레인저(ViRanger™)의 각 플랫폼별 1건씩 총 3건의 특허를 출원했다.

이번 인증 획득을 통해 바이젠셀은 향후 2년간 △특허·실용신안·디자인 우선 심사 △등록료 추가 감면 △특허청을 비롯한 정부 지원 사업 우대 가점 등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김태규 바이젠셀 대표는 "임직원의 전문성 강화와 적극적인 발명활동을 독려하고 이를 통한 IP 개발 및 관리에도 많은 신경과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기술력이 중요한 바이오 기업인만큼 우수한 R&D 환경을 조성해 기업 및 파이프라인 가치를 높여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