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환자 구내염 보조치료제 뮤코사민, 식약처 의료기기 품목인증 획득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3.07.05 10:44
글자크기
암환자 구내염 보조치료제 뮤코사민, 식약처 의료기기 품목인증 획득


케이피에스 (7,480원 ▲110 +1.49%)의 바이오 자회사 빅씽크테라퓨틱스가 암 환자의 구내염 관리 외용액제인 뮤코사민(MUCOSAMIN®)의 의료기기 품목인증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 국내 제약시장은 물론 해외 판권 계약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빅씽크는 2020년 12월 뮤코사민의 아시아 판권(한국, 일본, 말레이시아, 홍콩, 싱가포르, 대만,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등) 확보 이후 지난해 1월 대만 제약사 치푸사(CHIFU)와의 첫 해외 계약을 했었다. 이어 독점적으로 판매할 국내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의 심의를 거쳐 의료기기 2등급 품목인증을 획득하게 됐다.

뮤코사민은 방사선 및 화학요법 등 항암치료로 생긴 구강점막염(Oral mucositis)의 예방 및 치료를 돕는 경구용 액체제제로, 구강건조증(Dry mouth)에서도 효능을 보인다. 이 의료기기는 이탈리아 아미노산 전문 제약사 PD(Professional Dietetics S.p.A.)가 개발해 유럽연합(EU)을 비롯한 영국, 캐나다, 스위스, 이스라엘, 요르단, 모로코, 이란, 인도, 네팔 등에서 허가 후 판매되고 있다.



점착성의 액상 겔 형태의 뮤코사민은 창상피복재로, 구강점막 및 외과적 상처 등에 도포 후 물리적인 막을 형성해 외부 환경으로부터 창상을 보호한다. 또한 통증 감소 및 정상적인 생리 상태의 유지와 회복도 촉진한다.

김하용 빅씽크 대표는 "구강 증상을 앓고 있는 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하게 돼 고무적"이라며 "지난해 치푸사와 판권 계약에 이어 국내 품목인증까지 확보한 만큼 향후 빅씽크의 글로벌화를 위해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첫번째 의약품인 유방암신약 너링스정의 올해 반기(1~6월) 매출액이 30억원에 달하는 만큼 연간 매출액 100억원 돌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빅씽크는 앞으로 국내 제약사들과 협업해 뮤코사민을 선보이는 동시에 항암제 품목 확대를 지속해 항암 전문 제약사로서 입지를 다질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