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 새 대표에 정철호 "제노니아로 퀀텀점프"

머니투데이 최우영 기자 2023.06.15 17:41
글자크기
정철호 신임 컴투스홀딩스 대표. /사진=컴투스홀딩스정철호 신임 컴투스홀딩스 대표. /사진=컴투스홀딩스


컴투스홀딩스 (26,550원 ▼550 -2.03%)는 정철호 사내이사가 신임 대표이사로 취임한다고 15일 밝혔다.

정 신임 대표는 컴투스홀딩스에서 다년간 최고 재무책임자(CFO)와 지주정책부문 기획실장 등을 역임했다. 그 동안 컴투스홀딩스의 사업구조와 조직 효율성을 높여왔으며, 게임 사업 운영과 전략기획 부문에서도 중추적인 역할을 해왔다. 또 컴투스 그룹 계열사들의 사업 포트폴리오 및 리스크 관리를 주도적으로 진행해왔으며, 컴투스 그룹이 신사업으로 추진하는 블록체인 사업부문의 신뢰성 향상에도 기여했다.



정철호 대표는 컴투스 그룹 지주사의 수장으로서 컴투스 그룹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고,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대작 MMORPG '제노니아'의 성공을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는다.

정 대표는 "흥행 기대감이 높은 '제노니아'를 앞세워 퀀텀 점프를 달성하고, 중장기적으로는 컴투스홀딩스의 지속적 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전임 이용국 대표는 컴투스 그룹 CAO(Chief Administrative Officer, 경영관리총괄)로서 그룹 경영관리 강화를 맡게 된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