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차트] '300조' 삼성전자만 있나…상장사 매출 톱10 기업은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3.06.10 05:43
글자크기

편집자주 잘 만든 차트 하나는 열 기사보다 낫습니다. 알차고 유익한 차트 뉴스, [더차트]입니다.

[더차트] '300조' 삼성전자만 있나…상장사 매출 톱10 기업은


삼성전자가 연결기준 매출 300조원을 처음으로 달성하며 21년 연속 국내 매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일 기업분석전문 한국CXO연구소는 '1996년~2022년 사이 27년간 국내 1000대 상장사 매출 현황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대상은 국내 상장사 중 매출 기준 상위 1000곳(금융업·지주사 포함)에 포함되는 기업으로, 개별(별도) 재무제표 금액으로 조사가 이뤄졌다.

조사 결과 삼성전자 (75,200원 ▼2,400 -3.09%)는 지난해 별도 기준 매출 211조8674억원으로 처음으로 200조원을 돌파했으며, 연결기준으로는 302조2313억원으로 '매출 300조원 시대'를 열어 1위에 올랐다. 삼성전자는 2002년부터 지난해까지 21년간 이 순위에서 1위를 지켰다.



2위는 한국전력 (19,580원 ▼220 -1.11%)(68조9515억원), 3위는 현대차 (261,000원 ▼4,000 -1.51%)(65조3083억원)였다. 두 곳은 2년 연속 각각 2·3위 자리를 유지했다.

4~10위 자리싸움은 치열했다. 4위 메리츠증권은 56조1639억원의 매출을 기록해 전년 대비 10계단 상승했다. 다만 최근 메리츠증권이 비상장사로 전환하면서 앞으로 상장사 조사 대상에서는 제외될 예정이다.



이어 △5위 한국가스공사 (28,900원 ▲100 +0.35%)(50조3017억원) △6위 기아 (122,000원 ▼400 -0.33%)(46조4097억원) △7위 S-Oil (68,400원 ▼200 -0.29%)(42조170억원) △8위 SK하이닉스 (202,500원 0.00%)(37조8786억원) △9위 삼성생명 (85,500원 ▼1,500 -1.72%)(34조4850억원) △10위 현대모비스 (217,500원 ▼1,500 -0.68%)(34조521억원) 순이었다.

한전, 가스공사를 제외하고 민간기업으로 보면 포스코인터내셔널 (43,500원 ▼2,400 -5.23%)이 11위, LG전자 (110,500원 ▲1,200 +1.10%)가 12위를 각각 기록한다.

매출 1조원이 넘는 '매출 1조 클럽'에는 258곳이 이름을 올렸다. 이는 2021년(229곳)보다 29곳 많아진 것으로, 이중 38곳은 10조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대한항공 (20,650원 ▼350 -1.67%)(13조4127억원) △삼성증권 (37,350원 ▲100 +0.27%)(13조1220억원) △LG에너지솔루션 (342,000원 ▼18,000 -5.00%)(10조5817억원) △GS리테일 (19,500원 ▼470 -2.35%)(10조5693억원) △동양생명 (5,050원 ▼10 -0.20%)(10조 2622억원) 등이 지난해 매출 10조 클럽에 새롭게 합류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