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면역항암제, 과기부 인공지능활용혁신신약발굴사업 과제 선정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3.05.31 15:14
글자크기
삼진제약 면역항암제, 과기부 인공지능활용혁신신약발굴사업 과제 선정


삼진제약 (19,340원 ▼130 -0.67%)은 인공지능 신약개발 기업 '인세리브로'와 공동개발 중인 혁신면역항암제 과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지원하는 '인공지능 활용 혁신신약 발굴사업'에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연구과제 전체 규모는 4년간 총 73억원(정부출연금 57억원)이다.

삼진제약은 향후 인세리브로, 서울아산병원, '트라이얼인포매틱스(임상 영상 플랫폼 제공 IT기업)'와의 협업을 통해 신약개발 전 주기에 사용하게 될 고도화 된 인공지능 플랫폼을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임상 진입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발굴에 나서게 된다.



삼진제약은 주관 기관으로서 이번 과제를 총괄하게 되며, 오랜기간축적 된 신약개발 경험과 다년간에 걸친 항암제 개발 역량을 초석 삼아 후보물질을 발굴하고 검증할 계획이다.

공동연구개발 기관인 '인세리브로(대표이사 조은성)'는 자사의 인공지능 신약개발 플랫폼(양자역학 기술 기반)의 고도화, '서울아산병원(책임교수 정성윤)'은 '항암유효성평가센터(APEX)'의 중개연구 인프라를 활용, 신규 후보물질의 성공 당위성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트라이얼인포매틱스는 임상 개발을 위한 디지털 데이터 플랫폼을 고도화하고 디지털 전환 기술을 기반으로 한 임상 개발 전략을 수립하게 된다.



이수민 삼진제약 연구센터장은 "국내 AI신약개발의 경우 글로벌 대비 규모나 다양성 등의 측면에서 열세이고 연구의 대부분도 초기단계인 타겟 및 후보물질 도출에 치중돼 있다"며 "본 사업을 통해 국내를 넘어 글로벌과 경쟁 할 수 있는 전주기 신약개발 플랫폼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