덱스터스튜디오, 티빙 오리지널 '이재, 곧 죽습니다' VFX 계약 체결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3.05.31 14:00
글자크기
VFX(시각특수효과)·콘텐츠 제작 전문기업 덱스터 (8,070원 ▼120 -1.47%)스튜디오는 SLL과 스튜디오N, 사람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하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이재, 곧 죽습니다'의 VFX 기술을 수주했다고 31일 공시했다. 계약 금액은 프리프로덕션 1억 3520만원과 본계약 32억원을 합친 총 33억 3520만원이다. 계약 기간은 오는 2024년 1월 31일까지다.



이 작품은 지옥으로 떨어지기 직전의 이재가 12번의 죽음과 삶을 경험하게 되는 인생 환승 드라마로, 2019년 네이버웹툰에 연재돼 인기를
끌었다. 네이버웹툰 원작 KBS 시트콤 '마음의 소리'와 드라마 '고백부부', '18어게인'을 연출한 하병훈 프로듀서가 메가폰을 잡았고 배우 서인국과 박소담이 각각 주인공 '최이재'와 '죽음' 역할을 맡았다.

제작사 관계자는 "앞서 원작 웹툰이 영어, 일본어, 프랑스어 등 다수의 해외 언어로 번역돼 전세계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글로벌 팬들을 보유한 원작에 힘입어 드라마로 각색해 또 다른 매력으로 재탄생 시킨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덱스터스튜디오 관계자는 "주인공이 12번의 삶을 살아갈 때마다 각자 다른 환경과 조건에 놓여 다양한 장면에서 시각특수효과가 널리 사용될 예정"이라며 "섬세한 기술로 드라마의 판타지적 요소와 미스터리한 분위기 연출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