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바이오, 제2 반도체로 키운다…육성방안 조만간 발표"

머니투데이 세종=유재희 기자 2023.05.24 15:30
글자크기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오후 바이오 산업 육성과 관련 청주 오송 소재 에어프러젠 오송공장을 방문, 생산시설와 연구소에서 관계자의 설명을 들으면 둘러보고 있다./ 사진= 기획재정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오후 바이오 산업 육성과 관련 청주 오송 소재 에어프러젠 오송공장을 방문, 생산시설와 연구소에서 관계자의 설명을 들으면 둘러보고 있다./ 사진= 기획재정부


정부가 바이오산업을 제2의 반도체 산업으로 키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의료 데이터 개방 등 규제개선을 포함한 산업 육성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4일 청주 흥덕구 오송읍 소재 에이프로젠 공장을 방문, 바이오의약품 생산 현장을 돌아본 이후 업계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바이오산업 육성 관련 정책방향 수립을 위해 현장 목소리를 듣기 위한 자리다.

추 부총리는 간담회 모두발언을 통해 바이오산업을 제2의 반도체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바이오산업이 디지털과 융합되면서 신기술·신산업 창출을 촉진하는 첨단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면서 "공급망·경제 안보의 관점에서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바이오 분야에서 우리 기업들의 제조 역량이 앞서가고 있지만 초격차를 확보하고 글로벌 생산 분야에서 더 크게 도약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인공지능(AI) 기반 혁신 신약개발과 같은 바이오산업의 성장은 건강보험공단·민간 병원 등에 누적된 방대한 보건의료 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달려있다"며 "데이터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해 과감한 규제개선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추 부총리는 "정부는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생산 허브로의 도약을 위해 바이오 제조혁신 연구·개발(R&D) 등 민간기업의 바이오 투자를 적극적으로 뒷받침할 계획"이라며 "이번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참고, 바이오산업 육성 계획을 조만간 발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김재섭 에이프로젠 회장, 이승호 에이프로젠 대표이사, 장병원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정부의 바이오산업 육성 의지를 높이 평가하고 제품개발부터 상용화까지 막대한 자금과 시간이 소요되는 산업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청주=뉴시스] 강종민 기자 = 바이오 산업 현장방문에 나선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충북 청주 오송읍 에이프로젠을 찾아 생산시설과 연구소를 살펴본 뒤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2023.05.24.[청주=뉴시스] 강종민 기자 = 바이오 산업 현장방문에 나선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4일 충북 청주 오송읍 에이프로젠을 찾아 생산시설과 연구소를 살펴본 뒤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2023.05.2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