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품질보증 연장 서비스, 88%가 '재이용 희망'

머니투데이 이강준 기자 2023.04.27 16:08
글자크기
/사진제공=케이카/사진제공=케이카


케이카가 품질보증 연장 서비스 '케이카 워런티(KW)' 가입자 10명 중 9명 가량이 재이용 의향을 표하며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고 27일 밝혔다.



케이카는 지난 1분기 직영중고차 구매 고객 1000여명을 대상으로 워런티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를 설문조사한 결과, KW 가입자 500명 중 86.1%가 서비스에 만족하며 88.4%가 재이용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케이카 워런티는 구매자가 중고차 구입 후 수리비와 품질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도록 케이카가 2014년 업계 최초로 선보인 직영중고차 품질보증 연장 서비스다.



지난해 12월에는 △보증 대상 범위 확대 △보증 기간 최장 24개월 확대 △차종별 서비스 가격 하향 조정 △삼성화재 애니카랜드 제휴를 통한 전문적 정비망 확보 등 전면 개편을 진행한 바 있다. 서비스 출범 이래 현재까지 누적 가입자수는 30만명이다.

올해 1분기 직영중고차 구매 고객 중 KW 가입자 비중은 53.6%였는데, 이들 가입자는 직전 분기 대비 38% 증가했다. 이번 설문조사에서 서비스 가입 이유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 중 21.9%가 '폭넓은 보장 범위', 13.8%가 '믿을 수 있는 수리 업체'라고 답했다.

반면 미가입자 500명에게 '미가입 이유'를 물은 질문에는 46.9%가 '품질이 좋아 보증수리가 필요 없을 것 같아서'라고 답했다. 가입자와 미가입자 1000여명 모두에게 직영중고차 구매 전 KW에 대해 알고 있었냐는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의 86.3%가 '알고 있다'고 답했다.


케이카는 누적 가입자수 30만명 돌파를 기념해 오는 28일부터 KW3(90일 혹은 5000㎞ 주행 내 보증)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대상 차량은 500여대이며, 모델별로 최대 500만원 상당의 수리비 지원 혜택을 제공 받을 수 있다.

정인국 케이카 대표는 "케이카는 수준 높은 K클래스 직영중고차에 어울리는 고품격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최고의 경험을 제공하고자 노력 중"이라며 "고객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이용 고객의 만족도와 재이용 의향 비율을 더욱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