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협력DAY'연 삼성전기 "협력사와 동반성장"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2023.04.27 09:15
글자크기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이 '상생협력데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기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이 '상생협력데이'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기


삼성전기 (146,700원 ▼900 -0.61%)가 지난 26일 수원사업장에서 협력회사 협의회(협부회) 회원사들과 '2023 상생협력데이'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상생협력데이는 삼성전기와 협력사가 상생과 동반성장을 다짐하는 자리다. 이날은 지난 1년간 우수한 성과를 거둔 협력사들을 시상하고, 서로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은 "삼성전기와 협력사가 함께 가꾸는 상생의지를 바탕으로 동반성장을 실현하자"고 말했다.

이날 행사엔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과 경영진, 협력사 대표 11명이 참석했고, 나머지 100여개 협력사는 온라인 생중계로 함께 했다.



삼성전기는 이날 행사에서 지난해 △생산성 △기술개발 △특별 △품질 △준법 등 5개 부문에서 혁신 활동을 통해 우수한 성과를 거둔 5개 협력사를 시상했다.

삼성전기 카메라모듈 개발에 참여하고 있는 옵트론텍은 공정 자동화를 통한 원가와 생산성을 혁신적으로 개선해 생산성 부문에서 수상했다. 하나로테크는 MLCC 공정불량을 획기적으로 줄여 품질 부문에서 수상했고, 패키지 기판 협력업체인 에스이테크는 자동화 설비 개발 공로를 인정받아 기술 부문 우수업체로 선정됐다. 또 에이엔씨코리아는 임금체계와 근로시간 준수 등 노동인권 부문과 안전환경 부문에서 최고 점수를 받아 준법경영 부문에서 수상했다.

협부회 회장을 맡고있는 성규동 이오테크닉스 대표는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고, 더 높고 새로운 경쟁력을 유지하는데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며 "협력과 소통을 통한 상호 발전이 중요한 시점으로 삼성전기와 함께 기술 경쟁력과 ESG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준비하자"고 말했다.


장덕현 사장은 "글로벌 경제 불확실성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기회와 위기가 상존 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삼성전기는 협력사와 상생협력을 더욱 굳건히 다지고, 이를 바탕으로 고객 가치 창출과 1등 제품으로 시황에 흔들림 없는 회사를 함께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이어 "삼성전기는 협력사의 발전이 곧 삼성전기의 경쟁력 향상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믿고 있다"며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ESG 경영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덧붙였다.

삼성전기는 국내외 총 500여개 협력사를 갖고 있다. 국내에선 250여개와 거래하고 있으며, 이중 국내 주요 부품업체 37개사는 '협부회' 회원사로 등록되어 있다. 협부회는 1986년 결성됐다. 협부회의 '부'는 부품의 앞 글자를 사용했다.

삼성전기는 함께 성장하는 동반성장 문화의 실현을 위해 △상생펀드 및 스마트공장 등 자금지원 △생산성 향상, 품질혁신, 안전환경 등 현장개선 △구매혁신 및 저비용 솔루션 개발지원 △ 전문기술 및 계층별 맞춤형 역량 향상 △협력사와 소통강화 등을 지원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