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경제 성장률 4.5% 기록…경기 회복 기대감에 철강주 강세

머니투데이 박수현 기자 2023.04.19 09:56
글자크기

특징주

/삽=임종철 디자이너/삽=임종철 디자이너


중국 경제가 본격적으로 회복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유입되며 철강주가 연일 강세를 보인다.

19일 오전 9시34분 기준으로 코스피 시장에서 POSCO홀딩스 (471,500원 ▲24,500 +5.48%)는 전일 대비 2500원(0.60%) 오른 41만7000원에 거래 중이다. 풍산 (37,950원 ▼450 -1.17%)(8.30%), KG스틸 (8,750원 ▼70 -0.79%)(7.02%), 하이스틸 (3,270원 ▲75 +2.35%)(1.67%), 고려제강 (18,920원 ▲70 +0.37%)(1.91%), 동일제강 (1,830원 ▼10 -0.54%)(1.18%), 한국철강 (6,520원 0.00%)(1.09%), 대한제강 (12,930원 ▼70 -0.54%)(0.21%)도 상승세다.



철강주의 강세는 중국 경제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유입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전날 1분기 국내총생산(GDP)이 28조4997억위안(약 5467조3845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4.5%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로이터 기준 시장 전망치(4.0%)를 웃도는 수치다.



중국이 경기 부양을 위해 인프라 투자에 집중하는 점도 업황 개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올해 최소 12조2000억 위안(약 2339조원)을 인프라에 투자해 경기부양을 추진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