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분 안에 당뇨 진단'…삼진제약, '아피니온2' 국내 판매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2023.04.03 10:17
글자크기
삼진제약-애보트 현장진단검사기기 아피니온2의 국내 판매 업무 협약 체결식./사진제공=삼진제약삼진제약-애보트 현장진단검사기기 아피니온2의 국내 판매 업무 협약 체결식./사진제공=삼진제약


삼진제약 (19,530원 0.00%)은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애보트와 현장 진단 검사 기기 '아피니온2(Afinion2)'의 국내 판매 협약을 체결하고 당뇨병 및 심혈관계 질환 관련 현장 진단기기 시장에 진출한다고 3일 밝혔다.

아피니온2 현장진단 검사 기기는 수탁검사기관에서나 가능했던 당뇨·심혈관 및 감염성 질환 검사를 개인 의원, 보건소, 요양원, 응급실 등의 의료 현장에서도 손끝 채혈만으로 간편하게 검사 가능하며 짧은 시간 내 정확한 결과값도 확인할 수 있는 'POCT(Point of care testing)솔루션'이다.



세부적으로 당화혈색소(HbA1c), 미세 단백뇨(Albumin-creatinine ratio), 콜레스테롤 검사(리피드 패널), C 반응성 검사(C-reactive protein)등의 결과를 동네 의원에서도 10분 내 신속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당뇨병 진단이 가능한 현장진단기기로서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았다.

최근 정부는 고혈압 및 당뇨병 환자들이 가까운 주거지 병원에서 질환 예방과 이에 대한 관리를 체계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다. 당뇨병 환자들은 검진 바우처 등을 통해 연 6회까지 당화혈색소 검사를 보험으로 인정받을 수 있으며, 내가 복용하고 있는 의약품의 효과와 질환 등의 예후 관리가 가능하다. 하지만 2~3개월 마다 환자들이 채혈을 통해 당뇨 수치를 측정해야 한다는 점은 번거롭기도 하고 상응하는 여러 어려움도 있어 간편하고 정확한 검사 기기에 대한 수요와 요구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전인주 삼진제약 헬스케어 이사는 "환자와 병원의 검사 편의성을 높인 아피니온2 현장진단 검사기기를 통해 환자들의 진료 만족도를 높이는 한편, 만성질환의 적극적인 관리로 실질적인 치료효과 개선이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