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송업무 지원 SaaS '법대로', 시드투자 유치

머니투데이 고석용 기자 2023.04.03 10:25
글자크기
소송업무 지원 SaaS '법대로', 시드투자 유치


법률업무 자동화 프로그램 '법대로'를 개발한 렉시냅틱스가 소풍벤처스, 로우파트너스, 라이징에스벤처스, 더벤처스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렉시냅틱스의 '법대로'는 법률 소송·행정 관리업무를 자동으로 처리해주는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솔루션이다. △법률 문제 진단 △법률 문서 작성 △법률 문서 제출 △소송 관리까지 소송 전 과정을 SaaS 방식으로 구현해 일반인, 소기업·스타트업 등 법률서비스 수요자들과 법무법인, 변호사 등 법률서비스 공급자들 모두가 활용할 수 있다.



창업자인 김용범 대표는 법무법인을 창업하고 운영한 경험이 있는 변호사 출신이다. 공동창업자인 엄태섭 이사도 국회 보좌관 출신으로 집단소송 전문변호사로 활동했다. 김용범 렉시냅틱스 대표는 "소송에 대한 접근성과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10개월 간 연구 개발한 끝에 '법대로'를 개발했다"며 "법대로를 통해 헌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국민의 재판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경희 소풍벤처스 파트너는 "상담, 판례검색 등 일부 기능에만 국한되었던 기존 리걸테크 기업과는 달리 렉시냅틱스는 고객과 변호사가 소송의 전 과정을 웹에서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며 "B2C, B2B로 확장이 가능할 뿐 아니라 재판이라는 공공 서비스의 접근성을 개선해 사회문제도 해결할 수 있다"고 투자배경을 설명했다.



렉시냅틱스는 이번 투자유치로 인공지능 분야 전문가를 추가 영입하고 자동화 프로그램을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국내 최초 AI변호사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등기 자동 신청 프로그램으로 등기 분야로 서비스를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