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개월마다 자사주 사는 웅진씽크빅 대표..'책임경영+자신감' 행보

머니투데이 정현수 기자 2023.03.27 05:50
글자크기

[머투초대석]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는 누구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  /사진=이기범 기자 leekb@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이재진 웅진씽크빅 (2,125원 ▲10 +0.47%) 대표는 지난달 말 웅진씽크빅 주식 3219주를 매입했다. 새삼스러운 일이 아니다. 이 대표는 2020년 3월 이후부터 자사주를 꾸준히 사들였다. 평균 3개월의 시차를 두고 지금까지 14차례 주식을 취득했다. 현재 보유하고 있는 주식은 7만4425주(0.06%)다.

그의 이런 행보는 대표로서 책임 경영의 일환으로 볼 수 있지만 사업에 대한 자신감으로도 읽힌다. 실제로 웅진씽크빅은 최근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에는 매출액이 두자릿수로 늘었다. 올해는 매출액 1조원 돌파를 목표로 삼았다. 2018년부터 웅진씽크빅을 맡은 이후 연구개발(R&D)에 꾸준히 투자한 결과물이다. 웅진씽크빅이 교육업체 중에서도 디지털화에 가장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는 것도 이에 힘입은 바가 크다. 이 대표도 "디지털 전환 초기에는 디지털화에 반대하는 목소리도 있었지만 쉬지 않고 지금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약력 △1972년생 △연세대 경제학과 △연세대 정보대학원 △삼성물산 경영지원팀 △Ernst&Young 컨설턴트 △PwC컨설팅 수석컨설턴트 △웅진에스티 △플래티늄미디어 상무보 △웅진홀딩스 IT서비스본부장 △웅진홀딩스 사업총괄본부장 △웅진 대표이사 △웅진씽크빅 대표이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