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유니버스, '챔피언스 아레나' GDC 2023에서 주요 라인업으로 소개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3.03.22 14:38
글자크기
원유니버스, '챔피언스 아레나' GDC 2023에서 주요 라인업으로 소개


메타버스 전문 개발사 원유니버스는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GDC) 2023에서 '챔피언스 아레나'가 갈라 게임즈의 2023년 주요 라인업으로 소개됐다고 22일 밝혔다.



GDC는 20일부터 24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유명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다. 세계 최대 블록체인 웹3.0 게임 플랫폼 갈라게임즈가 GDC 2023의 다이아몬드 스폰서로 참여했다.

챔피언스 아레나는 NFT(대체불가능토큰) 기반의 게임으로 글로벌향의 그래픽과 뻬어난 디자인의 캐릭터, 탄탄한 콘텐츠가 강점이다. 또한 턴베이스 RPG(역할수행게임)로 100명이 넘는 매력적이고 고유한 외형의 챔피언들과 다양한 아이템들을 NFT로 수집할 수 있다. 여러 개의 팀을 편성하여 파견 임무에 투입하거나 직접 조종하여 배틀에 참여 할 수 있다.



20일에 진행된 '디지털 소유권과 게임 혁명'세션 후 갈라측은 기자들과 인터뷰에서 "원유니버스, 액션스퀘어, 조이시티 등과 협업해 트리플A급 게임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트리플A급 게임 중 하나로 원유니버스의 '챔피언스 아레나'가 소개됐다

강연에서 존 오스왈드 게임 사업 총괄은 "갈라가 추구하는 웹3.0 모델에서 분산화된 소유권 개념이 특히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자사 게임들에도 동일한 개념이 적용돼, 사용자들이 자신들의 게임 자산에 대한 소유권을 얻게 되며 이는 게임계의 혁명에 가깝다"고 자사가 추구하는 사업 모델을 강조하며 챔피언스 아레나를 회사비전에 부합하는 갈라의 주력 라인업 중 하나로 소개했다.

고세준 원유니버스 대표는 "갈라와 순조롭게 협업하여 챔피언스 아레나의 출시 준비를 진행하고 있다"며 "갈라 게임즈의 블록체인 게임 분야에서의 뛰어난 사업 노하우와 원유니버스의 탁월한 개발력이 합해져 글로벌 마켓 대상의 트리플 A급 모바일 게임이라는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