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프론, 신경병성진통제 임상1상 성공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3.03.13 09:55
글자크기
메디프론, 신경병성진통제 임상1상 성공


메디프론 (1,382원 ▼98 -6.62%)은 신경병성 통증에 작용하는 비마약성 진통제 'MDR-652'의 임상 1상을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메디프론은 지난 10일 MDR-652의 임상시험기관인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의 주요 임상시험 내용과 임상시험결과보고서(CSR)를 확인했다고 공시했다.



캡사이신 대비 월등히 강력한 TRPV1 효현제인 레지니페라톡신(resiniferatoxin) 기반으로 개발된 MDR-652는 당뇨병성 신경통증, 대상포진 후 신경통증과 같은 일반적인 소염진통제로는 진통 효과를 보지 못하는 신경병증성 통증 억제를 목적으로 한다. 임상1상은 환부에 직접 바르는 국소도포용 겔 형태로 피부에 단회 또는 반복 도포하였을 때 안전성, 내약성 및 전신노출 정도를 평가한다.

결과보고서에 따르면 MDR-652는 모든 대상자에게서 중대한 이상반응, 의미있는 변화는 나타나지 않았다. 단회투여와 반복투여 시의 체내 노출 정도가 매우 경미하여 국소 이상반응 평가에서도 내약성이 우수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메디프론 관계자는 "MDR-652의 향후 신약출시까지 효과적 진행을 위해 임상수탁기관과 임상2상 진행 협의 및 글로벌 제약사들과의 라이센스아웃 등 다양한 향후 방향성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디프론은 알츠하이머 치매치료분야의 대표적인 연구기업으로서 베타아밀로이드 기전을 통한 임상 연구 및 치료제 개발에속도를 내고 있다. 2020년 라이센스아웃을 통해 체외진단 전문기업 퀀타매트릭스와 공동개발하고 있는 치매조기진단키트는 식약처로 부터 품목 인증 후, 신의료기술등재를 위한 준비를 진행중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