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튀르키예 지진 피해복구에 30만달러 지원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2023.02.13 18:01
글자크기
LS그룹, 튀르키예 지진 피해복구에 30만달러 지원


LS (148,800원 ▲8,200 +5.83%)그룹이 튀르키예 지진 피해 복구를 돕기 위해 현금과 현물 총 30만(약 3억8300만원) 달러를 기부한다고 13일 밝혔다.

LS그룹은 총 구호 성급 30만달러 가운데 20만달러를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번 기부에는 LS전선과 LS일렉트릭, LS MnM, LS엠트론, E1, 예스코홀딩스 등 주요 계열사들이 참여했다.



나머지 10만 달러는 LS일렉트릭이 주한 튀르키예 대사관을 통해 재난 현장에 필요한 물품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LS일렉트릭은 지난해 11월부터 튀르키예 현지법인을 설립해 운영하고있다.

LS그룹 관계자는 "갑작스런 대지진으로 인해 튀르키예 국민들이 큰 피해를 입어 국제적으로 많은 관심과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LS도 작으나마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탬으로써 튀르키예 국민들이 하루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LS그룹은 2008년 중국 쓰촨성 대지진, 2010년 아이티 대지진, 칠레 대지진, 2011년 동일본 대지진, 2015년 네팔 대지진 등 해외 재난 상황 시 꾸준히 기부해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