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 27개사…3대 스타트업 경영대회 석권

머니투데이 김태현 기자 2023.02.13 10:26
글자크기
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 27개사…3대 스타트업 경영대회 석권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3대 스타트업 기술 행사인 미국 '에디슨 어워드', 'CES 2023', '매스챌린지'에서 보육기업 총 27개사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경기혁신센터는 '글로벌 스타벤처'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한다. 지원기업에 해외 혁신챌린지 참가 전략 컨설팅, 제품 소개 영상 및 이미지 촬영, 선배기업 수상 노하우 전수 세미나 등을 제공하며 상위권 입상에 필요한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에디슨 어워드는 세계적인 발명가 겸 사업가 토머스 에디슨의 이름을 딴 시상식이다. 매년 각 분야 전문가 및 학자 약 3000명이 7개월 간의 심사를 거쳐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선정한다.



이번 2023년 에디슨 어워드 최종 후보자에 경기혁신센터의 글로벌 스타벤처 지원기업 9개사가 선정됐다. 이들은 오는 4월19일부터 21일까지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에서 개최되는 시상식에서 세계 각지의 혁신가들과 함께 금·은·동상을 수상할 예정이다.

경기혁신센터는 지난해 11월 CES 2023에서 보육기업 17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하는데도 기여했다. 특히 경기혁신센터가 운영하는 판교 창업존에 입주한 △베스텔라랩 △셀리코 △에스엠티 △큐심플러스 등 4개사는 에디슨 어워드와 CES혁신상을 동시 석권했다.

판교 창업존은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신산업분야의 유망 창업자들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2017년 설립하고, 창업진흥원·경기혁신센터가 공동 운영하는 창업지원 클러스터다.


AI(인공지능) 기반 맞춤형 임상시험 정보업체인 메디아이플러스는 '매스챌린지 보스턴'에서 전 세계 5000여개 지원기업 중 100위에 들어 본선에 진출했다. 매스챌린지는 매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초기벤처 경진대회다.

신현삼 경기혁신센터장은 "이번 성과의 배경은 우리 스타트업의 우수한 기술력과 혁신성, 그리고 글로벌 진출 의지"라며 "이를 바탕으로 경기혁신센터가 다년간 축적한 수상 노하우가 모두 결합되어 최적의 시너지를 발휘한 결과"라고 소감을 전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