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전략 포기했나...노브랜드버거, 반년만 또 가격인상 '4.8%'

머니투데이 지영호 기자 2023.02.10 09:25
글자크기
노브랜드 버거 대표 메뉴 'NBB 시그니처 버거 세트'노브랜드 버거 대표 메뉴 'NBB 시그니처 버거 세트'


신세계푸드 (38,550원 ▼300 -0.77%)가 15일부터 '노브랜드 버거' 주요 메뉴의 판매가격을 평균 4.8% 상향 조정한다. 대상은 '노브랜드 버거'의 전체 메뉴 31종 가운데 23종이다.

대표 메뉴인 'NBB 오리지널 세트'의 가격은 5200원에서 5400원으로, 'NBB 시그니처 세트'는 5900원에서 6300원으로 인상된다.



신세계푸드는 원재료비, 부자재비, 물류비, 인건비 등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상황에서 '노브랜드 버거' 매장을 운영하는 가맹점주(브랜드 파트너)의 수익 보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판매가격을 조정하기로 했다는 입장이다. 또 신세계푸드는 고객 부담을 최소화 하기 위해 '그릴드 불고기 세트'의 가격은 4000원대(4800원)로 유지할 수 있도록 했고 '그린 샐러드', '인절미 치즈볼', '상하이 핑거포크' 등 인기 사이드 메뉴 8종의 가격은 인상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신세계푸드는 2021년 12월 노브랜드버거 가격을 인상한 이후 지난해 8월 또 한차례 가격을 올렸다. 이번 인상까지 포함하면 6~8개월마다 인상하는 꼴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노브랜드 버거 매장 운영에 소요되는 제반비용의 상승으로 부담이 커진 가맹점주의 수익을 보전하면서도 고객 부담은 줄이기 위해 인상폭을 최소화 했다"며 "원재료 구매 경쟁력과 운영 효율성을 높여 앞으로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노브랜드 버거의 메뉴와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성비 전략 포기했나...노브랜드버거, 반년만 또 가격인상 '4.8%'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