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가수 이광조 '45주년 기념' 8년만에 단독 콘서트…3월12일

머니투데이 유동주 기자 2023.01.20 11:06

글자크기

가수 이광조 '45주년 기념' 8년만에 단독 콘서트…3월12일




가수 이광조가 데뷔 45주년 기념으로 8년만에 단독 콘서트를 연다. 공연기획사 아트버스터에 따르면 이광조는 기타리스트 함춘호와 의기투합해 오는 3월 12일 '이광조 45주년 기념 콘서트 : 나들이'를 서울 블루스퀘어에서 공연한다.

이광조는 정규 음반 24집을 발매했다. 1976년 데뷔 이후 감성적인 가사와 아름다운 미성, 세련된 보이스로 '가까이하기에 너무 먼 당신', '세월 가면' 등 히트곡으로 1980년대 큰 인기를 얻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케이윌, 알리, 김호중 등 후배 가수들에 의해서도 꾸준히 리메이크되거나 불리는 그의 곡은 복면 가왕, 노래가 좋아, 트롯 매직 유랑단 등 TV프로그램에서도 자주 나오는 경연곡이다.



2019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의 '전설 이광조' 편은 당시 지상파 예능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이번 콘서트에선 팝 발라드, 재즈, 포크, 블루스, 라틴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을 선보인다. 어쿠스틱 버전부터 함춘호 그리고 12인의 빅밴드와 함께하는 음악까지 다채롭게 선사할 예정이다.

조용필, 이선희, 신승훈, 이문세, 김광석, 임재범 등 최고의 가수들과 작업해 한국 대중음악을 이끈 기타의 거장으로 칭송받는 함춘호는 1981년 이광조의 '저 하늘의 구름 따라' 음반에 참여한면서 이광조와 40여 년을 함께 호흡을 맞춰왔다.


최근 신규 앨범 '올드 앤 뉴', '이광조X함춘호'을 공동 작업하기도 했다.

공연을 앞두고 이광조는 "아직까지 내 노래로 사람들을 행복하게 해줄 수 있다는 게 참 감사하다"며 "데뷔곡 '나들이'를 부제로 하는 공연인 만큼, 음악과 함께한 45년, 큰 사랑을 받은 45년을 돌아보려 한다. 어쩌면 마지막일 수 있는 이번 콘서트가 이제껏 받은 사랑을 모두 관객분들께 돌려드릴 수 있는 소중한 소통 창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