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유럽 수출 '10만대'에도 못웃는 르노코리아…"물류비로 성장 위기"

머니투데이 정한결 기자 2023.01.18 14:41

글자크기

/사진제공=르노코리아./사진제공=르노코리아.




르노코리아자동차가 지난해 유럽 지역에 약 10만대를 수출하며 창사 이래 해당 지역 최대 수출 물량을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르노코리아는 XM3(수출명 르노 아르카나) 9만3251대, QM6(수출명 르노 꼴레오스) 5088대 등 지난해 유럽 지역에 총 9만8861대를 수출했다. 이는 지난해 르노코리아 전체 수출 물량 11만7020대의 84.5%다.

르노코리아는 2021년 6월부터 본격적인 유럽 시장 판매를 시작한 XM3의 선전에 힘입어 같은해 유럽 시장 수출 첫 5만대 이상을 달성했다. 지난해에는 10만대 가까운 실적으로 유럽 수출 기록을 더 끌어올렸다. 지난해 XM3의 유럽 국가 별 판매량은 프랑스(3만3467대) 스페인(1만3936대), 영국(8325대), 독일(7785대), 이탈리아(7139대) 등이다.



XM3는 지난해 유럽 시장 외에도 호주(2503대), 일본(1264대) 등 아시아·아프리카 지역 5033대, 남미 지역 882대 등 전세계 54개국에 수출됐다. 2020년 7월 칠레 수출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섰는데, 같은해에는 909대를 판매했다. 이듬해인 2021년 5만6719대, 지난해 9만9166대 등 누적 수출 실적 총 15만6794대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XM3 E-Tech 하이브리드 모델 수출은 2021년 3만701대에서 지난해 5만8778대로 가파른 증가세를 보였다.


부산에서 생산되어 전세계 수출 중인 XM3는 용인에 위치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서 국내 연구진들이 글로벌 프로젝트로 연구 개발을 주도해 탄생했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실용성과 세단의 편안함을 모두 충족시킨다는 평가를 받는다. XM3 E-TECH 하이브리드의 경우 유럽 시장에서 출시 초기부터 최고의 하이브리드 차량이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르노코리아는 "그럼에도 최근 자동차 전용선박 확보난과 높아진 수출 물류비로 인해 성장세가 꺾일 위기"라며 "르노코리아자동차협력업체협의회는 생존을 위한 수출 지원 호소문을 최근 발표했으며, 르노코리아는 정부 및 유관 기관과 함께 타개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