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려라 참깨' 외치는 스타트업 참깨연구소, 싱가포르에 법인 설립

머니투데이 최태범 기자 2023.01.05 17:08
글자크기
'열려라 참깨' 외치는 스타트업 참깨연구소, 싱가포르에 법인 설립


스마트 도어락 등 사물인터넷(IoT) 기반 공간관리솔루션 기업 참깨연구소가 첫 해외 법인인 싱가포르 법인(SESAME LAB PTE. LTD.)을 설립했다고 5일 밝혔다.

싱가포르 법인은 웹 3.0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주력한다. 자체 블록체인 메인넷 구축과 함께 디지털 키 발급을 위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의 공급에 나선다.



싱가포르 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기 위해 올해 1분기까지 시드투자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 기존 참깨연구소 한국 법인은 '키링' 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플랫폼 비즈니스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키링은 블록체인과 NFT(대체불가능토큰) 기술이 접목된 디지털 키 플랫폼이다. 개인정보 해킹이나 유출이 불가능한 보안 알고리즘을 구축했다.



싱가포르 법인은 한국 대표인 김도현 최고경영책임자(CEO)와 함께 최민규 최고기술책임자(CTO), 신민기 최고운영책임자(COO), 이경원 최고성장책임자(CGO) 등 총 4인의 공동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이경원 공동대표는 "블록체인 기술 노하우를 활용해 오는 2분기까지 싱가포르 블록체인 메인넷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싱가포르를 교두보로 삼아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물론 전 세계 고객에게 더 나은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의 관련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