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일주일 갇혀서…모델 은퇴할 뻔" 송해나, '나래바'에서 무슨 일이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2.11.30 11:23

글자크기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모델 송해나가 축구에 몰입한 나머지 남자친구와 헤어졌다며 남다른 축구 사랑을 드러낸다.

30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송해나와 개그우먼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송해나는 최근 연애보다 축구에 더 빠져있다고 밝힌다. 그는 "축구팀 주장 이현이 언니가 시즌 중에 절대 남자 만날 생각하지 말라더라"며 이현이가 '연애 금지령'을 내렸다고 폭로한다.



이어 "축구 연습 때문에 남자친구를 자주 못 만나서 헤어지게 됐는데, 그때 이별 후 화난 감정을 축구로 풀다 보니 실력이 확 늘었다"고 밝혀 웃음을 안긴다.

송해나는 모델보다 축구선수의 삶이 더 익숙하다며 "현재 양 발톱까지 다 뽑혀 있다. 모델 일이 안 들어온다"고 털어놓는다.

그러면서 축구팀 주장 이현이가 마치 실제 운동선수처럼 팀원들을 철저히 관리한 일화를 공개한다. 송해나는 "이현이 언니가 주장이 되니 눈이 돌기 시작하더라"며 "경기 흐름이 안 풀리면 눈이 돌면서 '너네 다 이렇게 할 거야?!'라고 소리친다"고 전한다.

그는 "(주장 이현이 언니가) 평소 다른 스케줄이 있는 날에도 축구공을 챙겨 다니라고 한다"며 "차 안에서도 발로 축구공을 굴리면서 다닌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송해나는 과거 박나래의 '나래바'에 갔다가 모델을 은퇴할 뻔했다고.

송해나는 "나래바에 놀러 갔다가 일주일 동안 못 나왔다. 스케줄이 있을 때만 밖에 나올 수 있었다"며 "일주일 동안 나래 언니가 24시간 내내 만들어주는 음식을 계속 먹다 보니 8㎏이 찌더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는 "그때 인생 최대 몸무게였는데, 살찐 줄 모르고 있다가 운동복 입고 촬영하는 신을 찍었었다. 지워버리고 싶다"고 토로한다.

한편,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수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