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로운, 청순 여배우 폭로? "머리 안 감고 오면 정수리에…"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2.11.25 09:4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tvN '바퀴 달린 집4' 방송화면 캡처/사진=tvN '바퀴 달린 집4' 방송화면 캡처




가수 겸 배우 그룹 SF9(에스에프나인) 로운이 '절친' 배우 김혜윤에게 장난을 쳐 웃음을 안겼다.

지난 24일 방송된 tvN 예능 '바퀴 달린 집4'(이하 '바달집')에는 김혜윤과 이재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바달집'의 막내 로운을 위해 충북 옥천 고래마을 단풍숲을 찾았다.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함께 출연해 이른바 '어하루즈'라는 애칭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세 사람은 드라마가 종영된 지 3년가량 됐음에도 여전히 친분을 유지하고 있었다.



김혜윤은 꿀설기 디저트를 꺼내며 "로운이 잘 부탁드린다고 스태프분들 떡을 맞춰왔다"고 말해 오프닝부터 감동을 자아냈다.

/사진=tvN '바퀴 달린 집4' 방송화면 캡처/사진=tvN '바퀴 달린 집4' 방송화면 캡처
흐뭇하게 세 사람을 바라보던 성동일은 190㎝인 로운과 187㎝인 이재욱 사이에서 유독 작은 160㎝인 김혜윤에게 "넌 어떻게 이 장신 멤버에 들어가게 된 거냐"고 물었다.

김혜윤은 "그래서 말이 잘 안 들린다. 제가 유독 낮게 있죠?"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재욱은 "김혜윤 머리 위에서 로운과 대화를 나누기도 한다"고 농담을 던졌다.

알고 보니 김혜윤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촬영할 때도 키 차이 때문에 고충을 많이 겪었다고. 김혜윤은 "(로운, 이재욱과 한 장면에 잡혀야 할 때는) 박스를 레드카펫처럼 깔았다"고 털어놨다.


이를 듣던 로운은 "가끔 혜윤이가 머리를 안 감고 오면 살짝 정수리에 (냄새가 난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혜윤은 지지 않고 "오늘은 감고 왔다"고 반응해 웃음을 더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