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트랜스젠더 풍자, 조세호 손편지 공개…"나도 사랑해" 무슨 사이?

머니투데이 전형주 기자 2022.11.24 17:0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풍자 인스타그램/사진=풍자 인스타그램




트랜스젠더 여성인 유튜버 풍자가 코미디언 조세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풍자는 24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조세호에게 받은 손 편지를 공유했다.

손 편지에는 "풍자야 항상 유쾌하게 웃는 모습에 큰 힘을 얻는다. 겉으로는 세 보이지만 누구보다 여리고 상냥한 풍자. 그 누구보다 행복하고 사랑스러운 12월을 맞이하길 바라"라고 적혔다.



풍자는 편지에 대해 "응 오빠 나도 사랑해"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조세호와 함께 찍은 사진도 공유했다. 사진 속 풍자는 조세호의 어깨에 다정하게 기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사진=풍자 인스타그램/사진=풍자 인스타그램
조세호는 풍자의 글에 직접 '하트' 댓글을 달고 애정을 표했다. 둘의 끈끈한 우정에 댄서 가비는 "오래가길, #럽스타그램"이라는 댓글을 달아 웃음을 유발했다.


조세호와 풍자는 웹 예능 '바퀴달린 입' 시리즈에 함께 출연하며 친분을 쌓았다. 주로 연인끼리 싸우는 상황극을 자주 연출해 웃음을 주고 있다.

한편 풍자는 유튜브와 각종 예능프로그램을 넘나들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