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부산시 한국 최고 스마트도시로 발돋움

머니투데이 부산=노수윤 기자 2022.11.24 18:0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영국 지옌사 발표, 부산 글로벌 스마트센터지수 세계 22위

박형준 부산시장이 24일 서부산 현장 전략회의를 열고 디지털 중심 스마트도시 22위 선정 등을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시 박형준 부산시장이 24일 서부산 현장 전략회의를 열고 디지털 중심 스마트도시 22위 선정 등을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가 영국 지옌사가 지난 23일 발표한 글로벌 스마트센터 지수(SCI) 6회차 평가에서 세계 주요 도시 75곳 중 디지털 중심 스마트도시 22위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5월 발표한 5회차 SCI 평가에서 세계 최고 상승세(1년 만에 35계단 상승)를 기록하며 27위에 오른 부산시는 이번에도 22위에 이름을 올리며 상승세를 계속 이어가고 있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24위에 오른 서울시보다 처음으로 상위에 위치하면서 대한민국 1위의 스마트도시로 평가받았다.

이번 발표에서 미국 뉴욕과 영국 런던이 각각 1위와 2위를 유지했고 미국 로스앤젤레스가 3위로 뒤를 이었다. 아시아에서는 홍콩이 5위, 싱가포르가 8위, 중국 베이징이 27위를 기록했다.



부산시는 6대 정량평가 항목 중 4차 산업혁명 및 디지털경제의 핵심이 되는 블록체인, 인공지능, 핀테크 등 첨단기술 분야 순위가 15위로 첨단기술을 활용한 신산업 활성화로 향후 추가적인 순위상승도 기대한다.

세계 스마트 분야 관련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함께 반영한 평판·명성(Reputation) 부문에서는 12위 상위권에 올라 아시아를 넘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글로벌 스마트도시로의 도약했다.

부산이 가파른 상승세를 지속하고 있는 것은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부산 경제체질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가 본궤도에 올랐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부산시는 지자체 최초 블록체인 기술혁신지원센터 구축, 양자컴퓨터 생태계 조성 등 다양한 디지털 분야 인프라를 구축 중이며 센텀 정보통신기술(ICT) 혁신클러스터 조성, 디지털 자산거래소 설립 등 주요 스마트 프로젝트를 착착 진행해 상승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지난해 이후 꾸준히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결실을 보고 있어 세계스마트도시 20위권 진입 목표를 조기에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디지털 혁신의 파동을 지역산업으로 확대해 글로벌 스마트 허브 도시 부산의 입지를 단단히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