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오나라, 한강뷰 아파트 어디? "옆집서 손흥민 사인 유니폼 선물"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2.11.24 15:5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카타르 2022]

/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




배우 오나라가 축구 국가대표 손흥민의 사인이 담긴 유니폼을 인증했다.

오나라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손흥민 사인 유니폼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오나라가 입은 유니폼은 손흥민이 뛰고 있는 토트넘 홋스퍼의 22/23시즌 홈 유니폼으로, 백넘버 옆부분에 손흥민의 친필 사인이 담겼다.



/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
오나라는 사진과 함께 "옆집 언니가 오늘 힘차게 응원하라고 이 귀한 손흥민 사인 유니폼을 선물로 주셨다. 어흑, 감격"이라며 "이웃들이 너무 따뜻해. 옆집언니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밤 10시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이 진행되는 만큼 오나라는 "대한민국 대표팀 파이팅"이라는 응원글을 덧붙이며 "난 오늘 천하무적이다"라고 뿌듯해했다.

이를 접한 배우 정경호는 "실물 한 번 보자, 누나"라며 손흥민 사인 유니폼에 관심을 보였다.

누리꾼들 역시 "좋은 이웃 분이네요", "손흥민 사인 유니폼 갖고 싶네요. 부러워요", "옆집 언니님 대박", "저런 이웃 두고, 내가 좋은 이웃이 되려면 열심히 살아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
오나라는 지난 10월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반지하 생활을 하다 현재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아파트에 살게된 과정을 털어놨다.

당시 오나라는 "보증금 500만원에 월세 40만원으로 시작해 조금씩 나만의 공간을 늘려갔다. 오피스텔 갔다가 (방) 두 칸짜리로 갔다가, 아파트로 갔다"며 현재 사는 한강뷰 아파트는 전세집으로, 살아보고 매입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오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도 한강뷰 집을 공개한 바 있다.

한편 오나라는 1974년생으로 올해 한국 나이 49세다. 오나라는 배우 출신 연기 강사 김도훈과 22년 째 열애 중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