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복현 "기준금리 인상 시장예상에 부합…자금쏠림 최소화 해야"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2022.11.24 12:59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사진=뉴스1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사진=뉴스1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을 두고 시장 예상에 부합하는 것으로 평가했다. 아울러 발생 가능한 리스크 요인을 재점검과 자금쏠림 최소화 등을 당부했다.

금융감독원은 24일 오전 이 원장 주재로 '금융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해 한은의 기준금리 0.25%포인트 인상 결정 이후 금융시장 동향과 대내외 리스크 요인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이날 금통위의 금리인상은 시장 예상에 부합하는 것으로 평가되나 향후 미국 FOMC 추가 금리인상, 부동산 시장 경계감 등으로 금융시장 변동성이 확대될 수 있다"며 "발생 가능한 리스크 요인들을 재점검하고 철저한 대비 태세를 갖추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정상기업도 일시적 유동성 애로를 겪을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자금지원이 제대로 이루어지도록 세심히 살펴줄 것"을 당부했다.


금감원은 △정상 PF사업장 자금 사정 점검 및 지원방안 마련 △중소기업 대출 동향 파악 △만기연장·상환유예 등 취약차주 지원 프로그램 가동상황 점검 △금융권의 자금지원 협조 노력에 필요한 정책적 지원 제공 등에 나설 계획이다.

이 원장은 "금융회사 유동성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해 금리 과당경쟁에 따른 자금쏠림(역머니무브)이 최소화되도록 관리·감독을 강화해야한다"며 "5대 금융지주의 95조원 시장안정 지원 등 단기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금융권이 마련한 유동성 공급계획이 차질없이 집행되도록 유도하는 등 만전을 기해달라"고 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