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혁신 소부장 스타트업 '어썸레이', 170억원 시리즈B 투자 유치

머니투데이 김유경 기자 2022.11.23 08:21

글자크기

어썸레이 임직원들/사진제공=어썸레이어썸레이 임직원들/사진제공=어썸레이


혁신 소부장 스타트업 '어썸레이', 170억원 시리즈B 투자 유치


탄소나노튜브(CNT) 섬유 및 차세대 엑스레이(X-ray) 기술을 개발한 '어썸레이'가 17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 누적 투자유치금액은 총 260억원이다. 이번 투자는 임팩트 투자사인 인비저닝 파트너스의 주도로 GS벤처스, 현대투자파트너스, 신한자산운용, 퀀텀벤처스코리아, BNK벤처투자 등 국내 주요 투자사들이 참여했다.

어썸레이는 CNT를 구현 난이도가 높은 섬유 형태로 대량생산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실내 공기 살균 및 정화장치, 멀티에너지 기반 검사 및 의료용 저선량 엑스레이 등 다양한 산업 장비를 생산할 수 있는 가능성을 입증했다. 이번 신규 투자 유치금은 앞으로 생산 라인 확충과 운영을 위해 쓸 예정이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인비저닝 파트너스의 제현주 대표는 "어썸레이의 CNT 소재 기술은 다양한 응용 영역에서 수요가 커지고 있다. 탁월한 재료공학 전문성과 뛰어난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CNT 소재 기술이 산업계의 환경 영향을 줄이고, 인류가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데 어썸레이가 다양하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에어썸/사진제공=어썸레이에어썸/사진제공=어썸레이
어썸레이는 현재 주력 사업인 실내 공기살균·정화 솔루션(이하 에어솔루션)인 '에어썸'의 공급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에어썸의 경우 국내 홈 IoT(사물인터넷) 전문기업 코콤과 주거용 모듈 개발·공급 계약을 체결했으며 내년부터 주거용 솔루션을 본격 공급할 계획이다. 지하철, 선박, 엘리베이터 등 이동수단 내에서 에어썸을 적용하는 방안도 논의하고 있다.

신사업으로는 CNT 기반의 엑스레이 장비를 주축으로 보안, 산업용 검사, 의료용 영상진단 분야 등 실수요가 있는 유관기관 및 기업들과 기술 타당성 평가를 진행 중이다. 향후 배터리, 모터용 권선, 펠리클 등의 영역에서 사업 타당성 검증도 수행할 계획이다. 김세훈 어썸레이 대표는 "확장 및 스케일업 가능성이 높은 원천기술 보유로 이번 투자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연구실의 원천 기술이 실제 세상에 이롭게 쓰이는 기술 사업화의 대표적 사례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어썸레이는 내년 1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를 발판으로 미주, 중동, 동남아를 포함한 해외진출도 본격적으로 시작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