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실적 하락 전망에도 목표가 오른 삼성…"더 올릴 수 있다"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2.11.21 08:00

글자크기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하이투자증권이 삼성전자 (61,800원 ▲800 +1.31%)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7만2000원에서 8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내년 2분기까지 실적 하락세가 예상되나 경기 선행지표의 상승 전환 시 목표주가를 추가로 올릴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21일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메모리 반도체 수요 급락과 원/달러 환율 하락으로 이번 4분기, 내년 영업이익 전망치를 각각 7조7000억원, 33조6000억원으로 추정한다"고 했다.

송 연구원은 "최근 크게 축소된 경쟁사들과의 메모리 반도체 경쟁력 격차가 얼마나 빨리 복구될 수 있을지 여부에 주목해야 한다"며 "1B 나노 D램과 236단 더블 스택 3D 낸드플래시에서의 빠른 수율 개선과 조기 본격 양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했다.




이어 "나노 경쟁에서 삼성전자는 GAA가 가진 속도 및 전력 소모량에서의 우위를 바탕으로 고객 확보 전략을 갖고 있다"며 "높은 수율을 달성해 TSMC에 대한 높은 의존도에서 벗어나고 싶은 엔비디아, 퀄컴 등에게 적기에 충분한 물량을 공급할 수 있을지 여부와 TSMC 3 나노 핀페트(FinFET) 대비 낮은 이익률을 어떻게 극복할 지가 관건"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현재 주가는 올해, 내년 예상 BPS(주당순자산가치) 대비 1.26배, 1.16배"라며 "내년 1분기부터 경기 선행지표 반등에 따른 가치가 제공됐고 주가 하락 시 분할 매수로 대응하는 게 적절하다"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