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대웅제약, 중국의 히트젠과 협력…"신약 개발 기간·비용 획기적 단축"

머니투데이 이창섭 기자 2022.11.14 09:12

글자크기

대웅제약, 중국의 히트젠과 협력…"신약 개발 기간·비용 획기적 단축"




대웅제약 (154,200원 ▲3,800 +2.53%)이 중국 히트젠(HitGen)사와 포괄적 협력 계약(Master Service Agreement)을 맺고, 히트젠의 독자적인 'DNA 암호화 라이브러리(DNA-Encoded chemical Libraries Technology·이하 DEL) 스크리닝 기술 플랫폼'을 활용해 신약 후보 물질을 발굴한다고 14일 밝혔다.

히트젠 DEL 플랫폼은 1조개 이상의 저분자 화합물 라이브러리를 기반으로 증폭 가능한 DNA 서열을 타깃 화합물에 붙인 후 증폭시켜 판독하는 방식을 통해 수십억 개의 다양한 저분자 화합물을 빠르게 선별함으로써 단기간에 최적의 신약 후보 물질을 도출한다. 기존 '고속 스크리닝 방식(High-throughput Screening)' 대비 비용과 시간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대웅제약은 최근 연구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대사질환, 섬유증, 자가면역질환, 암 등에 대한 저분자 화합물 신약 후보물질 도출 및 추후 임상 진입 단계에 최신 기술을 도입함으로써 후보물질 발굴 기간 단축, 파이프라인 확대 등 혁신 신약 개발 역량과 경쟁력을 강화한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세계 최고 수준의 DEL 플랫폼을 보유한 히트젠과 협업하게 되어 기쁘다"며 "대웅제약은 히트젠과의 협력을 통해 신약 개발을 가속화하고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진 리(Jin Li) 히트젠 대표이사 겸 이사장은 "한국 최고의 제약회사 중 하나인 대웅제약의 혁신적이고 협력적인 팀과 함께 일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대웅제약이 히트젠의 DEL 플랫폼을 통해 신약 개발에 적합한 최적의 저분자 화합물을 찾는 한편, 이번 협업이 다양한 분야로 확대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웅제약은 줄기세포 치료제, 골다공증 치료제, 항암제, 면역세포치료제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혁신 신약을 개발하기 위한 오픈 컬래버레이션에 힘써오고 있다.

히트젠은 중국 청두에 본사와 주요 연구시설을 둔 제약·바이오 회사다. 다국적 제약사를 포함한 유수의 바이오텍 및 연구기관 등과 협력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