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1.6조' 부산 촉진3구역 품은 DL이앤씨…'누적 4조원' 돌파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2022.11.07 09:44

글자크기

아크로 라로체 투시도 /사진=DL이앤씨아크로 라로체 투시도 /사진=DL이앤씨




1조6000억원 규모의 부산 촉진3구역 재개발 사업을 따낸 DL이앤씨 (35,300원 ▲350 +1.00%)가 올해 누적 수주액 4조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새로 썼다.

DL이앤씨는 지난 6일 부산시민공원 촉진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의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 부산시 진구 범전동 일대 촉진3구역은 2020년 부산시로부터 '특별건축구역 1호'로 지정된 곳이다. 사업지 바로 옆에 부산 최대 규모 공원인 부산시민공원이 자리해 향후 부산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총 공사금액은 1조6073억원이며, DL이앤씨가 단독 시공한다.

DL이앤씨는 하이엔드(최고급) 브랜드 '아크로'를 적용해 단지명을 '아크로 라로체'로 제안했다. 라로체는 세계에서 가장 높은 히말라야 산맥을 뜻한다. DL이앤씨는 최고 60층, 18개동, 총 3554가구의 대단지 브랜드 타운으로 탈바꿈한다는 계획이다.



독보적인 디자인과 설계도 적용된다. 이를 위해 아크로 서울포레스트 설계에 참여한 세계적 건축 디자인그룹 'SMDP'와 부르즈칼리파, 디즈니랜드 등 초대형 프로젝트 실적을 보유한 조경 설계그룹 'SWA'와 협업한다. 부산 바다와 자연을 모티브로 한 외관 설계 디자인과 테라스 하우스, 축구장 5.6배 크기의 아크로 가든 컬렉션, 커뮤니티 시설 클럽아크로 등을 조성한다.


특히 전체 세대 중 1334가구는 부산시민공원을 바라볼 수 있는 공원뷰, 729가구는 부산도심과 황령산이 보이는 자연뷰, 79가구는 바다 조망이 가능한 고층 오션뷰를 누릴 수 있도록 설계한다.

DL이앤씨는 전국 최대 규모 사업인 촉진3구역을 수주하면서 올해 도시정비·리모델링 분야에서 총 4조2317억원의 누적 수주액을 달성하며 역대 최대 기록을 세웠다. 이전 기록은 2016년 3조3848억원이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성남 신흥1구역을 포함해 연내 추가 수주가 예정도 있어 누적 수주액이 더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