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경제단체, 이재용 회장 승진 일제히 환영…"삼성 활약 절실"

머니투데이 오문영 기자, 정한결 기자 2022.10.27 17:14

글자크기

[이재용 회장 취임, 뉴 삼성 시대]

27일 이사회 의결을 통해 공식적으로 회장 자리에 오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이날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재판을 마친 뒤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27일 이사회 의결을 통해 공식적으로 회장 자리에 오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이날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재판을 마친 뒤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국내 경제단체들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회장 승진을 일제히 환영했다. 과감한 투자와 혁신을 통해 한국 경제가 맞닥뜨리고 있는 위기 상황을 기회로 바꾸고,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은 27일 이상철 홍보실장의 코멘트를 통해 "삼성전자는 이재용 회장의 리더십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투자와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세계 1위 반도체 강국으로서 지위를 확고히 다지고 미래산업 먹거리를 발굴하여 경제위기 극복과 국가 경제 발전에 더욱 노력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총은 "대내외 경제 불확실성 심화와 갈수록 격화되는 미·중 간 패권 경쟁 등으로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 우리나라 경제를 견인해 나가는 글로벌 최대 기업인 삼성전자의 활약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상황"이라 언급했다.



이어 "이재용 회장은 삼성전자가 국민들로부터 더욱 신뢰받고 사랑받는 국민 기업으로 새롭게 도약하는 뉴 삼성으로 이끌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경련도 유환익 산업본부장 명의의 입장문을 내고 축하와 기대의 목소리를 냈다.

전경련은 "이재용 회장의 취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이재용 회장의 취임을 계기로 삼성전자가 신기술에 대한 과감한 투자 등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유지하고, 우리 앞에 놓인 위기를 새로운 기회로 바꿀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상의는 강석구 조사본부장 명의의 논평을 내고 "회장 승진을 축하한다"며 "그동안 삼성그룹의 최고경영자로서 실질적인 역할을 수행해온 만큼, 이 부회장의 회장 승진은 경영 안전성을 높이는 결정"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대외 경영 여건이 악화하는 상황에서 위기 대응을 위한 책임경영을 강화하고, 한국경제의 리딩 컴퍼니로서 미래전략을 수립하는데 과감한 의사결정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