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뉴욕시·대한항공, 소수인종·여성기업 지원 양해각서 체결

머니투데이 이강준 기자 2022.10.12 10:34

글자크기

대한항공은 11일(현지시각) 오후 미국 뉴욕주 소재 뉴욕 시청사에서 뉴욕시, 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와 소수인종·여성기업 (M/WBE) 지원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3자간 양해각서 (MOU)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 겸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대한항공대한항공은 11일(현지시각) 오후 미국 뉴욕주 소재 뉴욕 시청사에서 뉴욕시, 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와 소수인종·여성기업 (M/WBE) 지원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3자간 양해각서 (MOU)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 겸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사진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 (24,350원 ▲100 +0.41%)이 뉴욕시, 주한미국상공회의소와 소수인종·여성기업 지원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AMCHAM) 회장 겸 대표이사는 지난 11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뉴욕주 소재 뉴욕 시청사에서 3자간 MOU를 체결했다.

MOU 체결은 국내 기업의 투자 증대 등 뉴욕 지역의 새로운 기회 창출을 위해 진행했다. 대한항공은 뉴욕시 인증을 받은 소수인종·여성기업 (M/WBE, Minority & Women Owned Business Enterprises)과 협력을 확대하고 뉴욕시 중소기업 인력을 위한 대한항공 (뉴욕 공항 및 서울) 인턴십 프로그램을 신설한다.



애덤스 시장은 "경제가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지금이 바로 뉴욕 투자의 적기"라며 "뉴욕 시민과 소수인종·여성기업에 대한 대한항공과 암참의 투자 결정에 설레는 마음을 감출 수 없다. 이번 협약이 5개 자치구 전체에 미칠 엄청난 경제적 파급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 회장은 "대한항공은 뉴욕시, 암참과 손잡고 뉴욕에 기반을 둔 중소기업, 소수인종·여성기업들과 협력의 기회를 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대한항공은 40년 넘게 항공편을 띄워온 뉴욕시에 기회의 창을 넓히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화답했다.

김 대표이사는 "이번 MOU는 3자 간 강력한 협업의 완벽하고도 상징적인 윈-윈-윈 시나리오가 될 것"이라며 "미국 중소기업의 한국시장 진출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이번 MOU를 토대로 한국 기업의 뉴욕 투자를 장려해 나가겠다"고 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