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비비 "워터밤서 티셔츠 벗다가 비키니 끈 풀려…큰일 날 뻔"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2.10.02 07:4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JTBC '아는 형님' 선공개 영상 캡처/사진=JTBC '아는 형님' 선공개 영상 캡처




가수 비비가 워터밤 무대에서 겪었던 위험천만한 사연을 공개했다.

1일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은 '걸 크러쉬'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크러쉬, 비비, 방송인 재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비비는 물과 관련해 아찔한 순간이 있었다며 워터밤 축제를 언급했다. 그는 "무대 도중 티셔츠를 딱 벗었는데 안에 입고 있던 비키니 끈이 풀려서 깜짝 놀랐다"고 털어놨다.



/사진=JTBC '아는 형님' 선공개 영상 캡처/사진=JTBC '아는 형님' 선공개 영상 캡처
이어 "원래 (비키니를 고정하는) 스티커를 잘 안 붙이는데, 그날따라 스태프가 붙이라고 끝까지 설득해서 스티커를 붙이고 나갔다"며 "등에 붙였던 스티커는 물에 젖어서 풀렸고, 다행히 앞에 붙였던 스티커들이 남아있었다. 큰일 날 뻔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앞에 스티커가 떨어졌으면) 바로 GGBB 이러면서 (인터넷에) 올라왔을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아는 형님' 멤버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아울러 "축제 섭외가 많이 들어와서 열심히 하고 있다"며 "오늘도 ('아는 형님' 녹화) 끝나고 축제에 무대를 하러 간다.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따라 부를 수 있는 노래를 가르쳐 주는 편"이라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