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전역' 양세종, 근황 공개 "드라마 '이두나!' 촬영 중"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2022.09.26 23: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마리끌레르 제공/사진=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양세종이 전역 후 근황을 공개했다.

26일 패션매거진 마리끌레르는 양세종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양세종은 흑백 화보를 통해 가을의 쓸쓸한 분위기를 한껏 뽐냈다. 특히 전역 후 첫 국내 화보인 만큼 성숙함이 물씬 드러났다.



인터뷰에서 양세종은 최근 근황에 대해 "드라마 '이두나!'를 한창 찍고 있다"며 "일주일에 4~5일씩 지방에 내려가 촬영 중이다"라고 밝혔다.
/사진=마리끌레르 제공/사진=마리끌레르 제공
이어 "작품에 임하는 동안에는 양세종이 아니라 내가 맡은 인물이 되려고 노력하는 편"이라며 "이번에도 '이두나!'를 위해 양세종의 일상을 일부러 단순하게 만들어놓았다"고 설명했다.

작품 속 세계에 깊이 몰입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어느 정도 여유가 있어야 좋은 연기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래서 촬영 전에 혼자 부단히 연습해 연기를 체화하고, 현장에 가서는 오감을 열어놓는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현장에서 합을 맞출 때 예상치 못한 것들이 나타나는 순간을 좋아한다"며 "'이두나!' 촬영장에서도 이런 순간을 자주 마주한다"고 덧붙여 차기작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한편, 양세종은 지난해 11월 전역했다. 양세종이 출연하는 드라마 '이두나!'는 인기리에 완결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은퇴를 선택한 아이돌 이두나와 대학교 1학년 이원준이 같은 셰어하우스에 살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