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영란은행, 경제침체 전망에도 금리 0.5%p↑‥11월 추가 인상 시사

머니투데이 이소은 기자 2022.09.22 21: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런던=뉴스1) 안은나 기자 = 18일 오후(현지시간)영국 전역에서 여왕을 위한 1분간의 묵념이 이뤄졌다. 2022.9.1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런던=뉴스1) 안은나 기자 = 18일 오후(현지시간)영국 전역에서 여왕을 위한 1분간의 묵념이 이뤄졌다. 2022.9.1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국 영란은행(BoE)은 22일 기준금리를 0.5%포인트(p) 인상하는 '빅스텝'을 단행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영란은행은 이날 영국 경제가 올해 3분기 0.1% 역(-)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도 이같이 결정했다. 지난달에 이어 2연속 인상으로, 영국 기준금리는 2.25%가 됐다.

영란은행의 결정에는 전 세계적인 고유가·고금리 기조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전날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는 금리를 석 달 연속 0.75%p 올렸고, 이달 초 유럽중앙은행(ECB)도 두 달 연속 0.75%p 인상을 감행했다.



영란은행은 "앞으로의 전망이 수요강화를 포함한 지속적인 인플레이션 압력을 시사한다면 필요에 따라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11월 추가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