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엔씨소프트, 국제 AI 학회에서 논문 3편 발표

머니투데이 윤지혜 기자 2022.09.15 11: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엔씨소프트 판교 R&D 센터 /사진=엔씨소프트엔씨소프트 판교 R&D 센터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351,500원 ▲5,500 +1.59%)는 국제 AI(인공지능) 학회 '인터스피치 2022'에서 논문 3편을 발표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23회차인 인터스피치는 글로벌 AI 기업들이 최신 기술을 공유하는 음성 AI 학회로, 오는 18~22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진행된다.

엔씨 AI 센터 산하 '스피치 AI 랩'은 음성합성 관련 연구를 진행하며 권위 있는 학회에 결과를 공유해왔다. 인터스피치에도 3년 연속 논문을 게재했고, 올해는 3편이 채택됐다.



논문 3편의 주제는 △적대적 다중 작업 학습을 기반으로 음색과 피치 표현을 분리 모델링 하는 방안 연구 △사전 학습된 뉴럴 보코더를 이용한 발화 품질 향상 연구 △합성음의 표현력을 다양화해 자연스러움을 향상시키기 위한 연구 등이다.

엔씨는 이번 연구로 음성합성(TTS) 및 가창합성(SVS) 시스템의 품질과 자연스러움을 업계 최고 수준까지 구현했다고 강조했다.


김희만 스피치 AI 랩 실장은 "엔씨의 음성 AI 기술은 상용화를 넘어 다음 단계를 바라보고 있다"며 "차별화된 수준의 기술을 연구하고 결과를 외부와 꾸준히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다.

엔씨는 인터스피치 학회에 부스를 마련해 연구 현황을 공유하고 데모 버전을 시연한다. AI 인력 채용에 대한 상담도 진행할 예정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