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자이언트' 넘어 '울트라스텝' 온다?…푸른저축은행 강세

머니투데이 홍순빈 기자 2022.09.14 09:17
글자크기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미국의 강한 금리인상 기조가 부각되며 금리인상 수혜주로 꼽히는 푸른저축은행 (8,740원 ▲10 +0.11%), 고려신용정보 (10,240원 ▲200 +1.99%) 등이 장 초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14일 오전 9시10분 푸른저축은행은 전 거래일 보다 2300원(18.93%) 상승한 1만44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와 함께 제주은행 (11,300원 ▼200 -1.74%)(13.8%), 고려신용정보(10.5%), 리드코프 (4,960원 0.00%)(3.66%) 등도 상승 중이다.



이들의 주가가 장 초반 두드러진 상승세를 보이는 건 미국이 자이언트스텝(0.75%)을 넘어 울트라스텝(1%) 금리 인상을 밟을 것이란 기대가 나오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의 금리인상 폭 예측치를 집계하는 패드워치(CME Fed Watch)에 따르면 9월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에서 자이언트스텝을 밟을 것이란 확률이 67%, 울트라스텝 가능성은 33%로 집계되고 있다.



이들 금융사들은 기준금리가 상승하면 대출금리도 따라 상승하기에 순이익 증대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미국의 기준금리가 인상되면 한국의 기준금리도 함께 상승할 것이란 기대감도 반영되는 것으로 보인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