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한국서도 애플페이 쓴다' 관련주 크게 올라…한국정보통신 '상한가'

머니투데이 홍재영 기자 2022.09.07 16:19

글자크기

/사진제공=애플/사진제공=애플




오는 12월부터 간편 결제 서비스 '애플페이'가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관련주들이 크게 올랐다.

7일 코스닥 시장에서 한국정보통신 (16,390원 ▲620 +3.93%)의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3250원(29.82%) 오른 1만4150원으로 장을 마치며 상한가를 기록했다. KG이니시스 (13,700원 ▲40 +0.29%)의 주가는 4.60% 올랐고 나이스정보통신 (27,450원 ▼300 -1.08%)은 5.03% 상승했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현대카드와 애플은 국내에서 '애플페이' 서비스를 출시하기로 하는 내용의 1년짜리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현대카드는 동시에 대형 밴(VAN, 카드 결제 단말기 위탁 관리업체)사 6곳 및 카드단말기 제조사와 계약을 맺고, 애플페이 서비스에 필요한 NFC(근거리무선통신) 단말기 제조 및 시스템 개발 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 참여하는 밴사는 KIS정보통신, KICC(한국정보통신), KSNET(케이에스넷), KG이니시스, 나이스정보통신, 파이서브 등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