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한 남자'와 5년간 사귀고 돈 뜯긴 中 엄마와 아들, 무슨일?

머니투데이 황예림 기자 2022.08.18 11: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사진=게티이미지뱅크




중국 어머니와 아들이 동시에 같은 남성과 교제하고 이 남성에게 약 2700만원을 뜯긴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16일(현지시각) 야후뉴스는 중국 한 모자가 남성 A씨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해 북서부 지역 간쑤성 후이닝현 법원에서 소송이 진행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A씨는 2018년 피해 모자 중 어머니 B씨를 처음 만났다. 당시 이혼한 상태였던 B씨는 A씨와 연락처를 교환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A씨와 연애를 시작했다.



이후 2018년 말 A씨는 B씨의 아들인 C씨와 자신이 아는 여성을 연결해줄 수 있다고 B씨에게 말했다. B씨는 A씨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이후 C씨는 A씨가 소개해준 여성과 온라인 상에서 데이트를 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이 여성은 사실 A씨였다. A씨가 온라인에서 여성인 척을 하며 C씨와 대화를 한 셈이다.

A씨는 B씨와 교제를 하고, C씨와 연락을 주고 받는 동안 이들에게 돈을 요구했다. 이런 관계는 2018년부터 약 5년 동안 이어졌다.


A씨는 B씨에게선 자신이 운영하는 농장 직원들에게 월급을 주고 대출 이자를 내야 한다며 7만 위안(약 1355만원)을 가져갔다. 또 B씨가 정기 예금 저축 계좌를 개설하는 걸 돕겠다는 명목으로도 돈을 빼돌렸다.

C씨에겐 온라인 대화를 통해 아버지의 병원비를 낼 돈이 필요하다고 속였다. C씨는 A씨에게 6만 위안(약 1161만원)을 건넸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