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오리온 '썬 할라피뇨 체다맛' 2달새 100만봉 판매 돌파

머니투데이 박미주 기자 2022.08.11 10:1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태양의 맛! 썬' 2018년 재출시 이후 1억3000만봉 이상 팔려

사진= 오리온사진= 오리온




오리온 (106,500원 ▼2,500 -2.29%)은 '태양의 맛! 썬 할라피뇨 체다맛'이 출시 두 달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봉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1분에 11봉씩 팔린 셈으로 신제품 효과에 힘입어 지난달 '태양의 맛! 썬' 브랜드의 전체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30% 증가했다.

오리온은 색다른 스낵을 찾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한 이색적인 맛과 식감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썬 특유의 바삭한 식감에 할라피뇨의 매콤함과 체다치즈의 달고 짠 맛, 통곡물의 고소함이 더해져 특히 젊은층으로부터 호평을 얻고 있다는 설명이다.

태양의 맛! 썬'은 2018년 재출시 이후 누적 판매량 1억3000만봉을 돌파하며 '꼬북칩', '포카칩', '오!감자', '오징어땅콩' 등과 함께 오리온 대표 스낵으로 자리매김 했다. 할라피뇨 체다맛 외에 '핫스파이시맛'과 '갈릭바게트맛'이 판매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